고성군, 중장기원예산업종합계획 정부 최종 승인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중장기원예산업종합계획 정부 최종 승인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7-26 오후 04:34:00  | 수정 2017-07-26 오후 04:34:00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이 수립한 중장기 원예산업종합계획이 농림축산식품부 심사에서 최종 승인됐다.

 

원예산업종합계획은 원예농산물의 효율적인 생산과 유통,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2018년부터 5년 동안 추진할 계획이다.

 

농림축산식품부 정책에 따라 원예농산물의 연간 생산액 규모가 500억 원 이상인 지자체는 국고지원 사업을 받으려면 반드시 계획을 수립해 승인받아야만 하나 고성의 경우 올해 평가를 통과함에 고성농정 2050 프로젝트와 원예산업종합계획을 연계해 농가소득 증대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게 됐다.

 

또 군은 유통경쟁력 강화 분야 APC 등 신규 산지유통시설의 확충과 보완 사업을 비롯해 생산기반 구축 사업 등 정부 지원 사업의 신청 자격을 갖추게 됐고 통합마케팅 조직의 역할 확대 발판도 마련됐다.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이번 원예산업종합계획의 승인으로 행정, 농가, 농협이 유기적으로 협력해 우리군 농산물 브랜드 가치 높이기와 농가소득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왜 자유한국당만 유독 이따위 짓을 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