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6억 원 투입 세천 정비 나서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6억 원 투입 세천 정비 나서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7-27 오후 05:25:35  | 수정 2017-07-27 오후 05:25:35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은 집중호우에 취약한 세천의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세천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제방의 유실과 세굴현상으로 보수, 보강이 시급한 개천면 봉치 세천(L=0.6km), 동해면 양촌리 뻔덕 세천(L=0.4km)을 정비하는 사업으로 3억 원의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를 포함해 총 6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주민 의견수렴, 설계용역 등 행정절차 이행을 거쳐 오는 12월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이 지역은 과거 태풍과 집중 호우 등으로 인한 반복적인 침수와 공공시설물 피해 등으로 정비가 시급한 것으로 파악됐다.

 

군 관계자는 이번 세천 정비로 재해를 사전에 예방함은 물론 수해 시 피해 복구비 절감으로 일거양득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안전사고 없이 신속하게 정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