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2주년 광복절 맞아 진관사 태극기 게양한다.

> 뉴스 > 고성뉴스

제72주년 광복절 맞아 진관사 태극기 게양한다.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8-01 오후 02:56:25  | 수정 2017-08-02 오전 09:21:43  | 관련기사 건

진관사태극기.jpg

 

고성군은 오는 제72주년 광복절을 맞아 고성 영오면 출신 독립운동가 백초월 스님이 3.1운동 당시 사용한 진관사 태극기를 고성읍 주요 도로변에 게양하기로 했다.

 

이번 진관사 태극기 게양은 고성군이 지난 1117일 서울 은평구, 함양군과 함께 독립운동가 백초월(1876~1944)스님의 선양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 위해 체결한 업무 협약에 따른 것이다.

 

등록문화재 제458호인 진관사 태극기는 2009526, 서울 은평구에 있는 진관사 철성전 보수공사 중 발견됐다.

 

백초월 스님은 1876년 경남 고성군 영오면 성곡리에서 태어나 1890년 함양 마천 지리산 영원사에 출가했다. 이후 1919년 중앙학림에 민단본부를 설립한 이래 독립운동 군자금 모금과 임시정부 송부, 혁신공보 제작, 승려독립선언서 배포 등의 독립운동을 전개했다.

 

또 비밀결사체 일심교 창설과 진관사 주석 역임, 일심교 강령 제정 등 수없이 많은 항일운동을 펼치다가 1944년 독립운동 군자금 사건으로 청주교도소에서 69(승랍 55)의 나이로 옥중 순국했다.

 

고성군은 독립운동가 백초월스님 선양사업의 하나로 지난 418일 독립운동가 백초월 스님의 항일정신을 기리고 군민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영오면 성곡3길을 백초월길명예도로로 지정했다.


고성군,제72주년광복절맞아진관사태극기게양.jpg

 

고성군,제72주년광복절맞아진관사태극기게양.jpg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