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실버주택 건립에 박차를 가하다

> 뉴스 > 고성뉴스

공공실버주택 건립에 박차를 가하다

김미화 기자  | 입력 2017-09-22 오후 06:34:04  | 수정 2017-09-22 오후 06:34:04  | 관련기사 건

1.JPG

 

고성군이 지난 3월 국토교통부가 시행한 공공실버주택 지자체 공모에서 고성읍 교사리 일원이 사업대상 지구로 선정돼 도내 최초로 공공실버주택사업을 시행한다.

 

사업 첫 단계로 고성군은 지난 14, 공공실버주택에 대한 건축 설계공모 심사위원회를 개최했다.

 

건축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는 제출된 작품 6개에 대한 창의성, 공간계획, 평면계획, 경관과 주변과의 조화와 경제성 등을 종합평가했다.

 

그 결과 심사위원회에서는 높은 점수를 얻은 아이엔지건축사사무소(부산지역업체)에서 제출한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

 

당선작은 실버 층을 배려한 공간과 동선 구조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공공실버주택은 연면적 65001개동, 지하 1, 지상 15층 규모이다. 총 사업비 82억 원이 투입돼 20186월 착공, 2020년에 입주예정이다.

 

이향래 군수 권한대행은 공공실버주택 건립으로 고령자의 주거안정에 도움을 줌은 물론 질 높은 생활서비스와 복지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공공실버주택은 실버주택과 실버복지관이 복합 개발돼 주거와 문화, 여가시설이 결합된 공공임대주택이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왜 자유한국당만 유독 이따위 짓을 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