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참다래 올해 첫 수출길에 올라

> 뉴스 > 고성뉴스

고성 참다래 올해 첫 수출길에 올라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7-12-21 오후 05:23:34  | 수정 2017-12-21 오후 05:23:34  | 관련기사 건

2017년산 고성참다래 올해 첫 수출길에 올라3.jpg

 

고성 참다래가 올해에도 어김없이 일본 수출길에 올랐다.

 

이번에 첫 선적된 참다래는 하일면과 동해면에서 생산된 고품질의 그린키위 20톤가량이다.

 

군은 내년 4월까지 총 200여 톤의 참다래를 수출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군은 고성참다래 첫 선적일인 지난 19, 동해면 수출참다래 선별장에서 수출농가, 무역업체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첫 수출을 기념하는 기념식과 안전한 참다래 생산을 위한 농약안전성 교육을 열었다.

 

2017년산 고성참다래 올해 첫 수출길에 올라1.JPG

 

고성참다래는 하일·하이·동해·거류면을 중심으로 226농가가 면적 117에서 연간 2,000여 톤을 생산하고 있다.

 

고성군에서 생산되는 참다래는 자란만 청정자연환경을 바탕으로 남해안 해풍을 맞고 자라 당도가 높다.

 

대표적인 수출국인 일본에 지난해 1월 첫 수출을 시작해 꾸준한 수출을 이어가고 있다.


2017년산 고성참다래 올해 첫 수출길에 올라2.JP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문재인 정부의 노마지지(老馬之智) 72세 정의용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