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감염 주의당부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감염 주의당부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04-25 오후 01:53:37  | 수정 2018-04-25 오후 01:53:37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의 감염매개인 작은소참드기의 활동시기가 도래함에 따라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주로 4~11월에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38-40),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을 나타내는 감염병이다.

 

질병관리본부 통계에 의하면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에 의한 사망자는 54명으로 확인됐다.

 

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의 치료제나 백신이 없어 진드기가 활동을 시작하는 4월부터 농작업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한다.


특히, 감염자 중 50대 이상 농업 및 임업 종사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어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이 있는 고령자들은 기피제 사용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진드기에 물린 것이 확인될 경우 또는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 오심,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보건소관계자는 야외활동 시 각 읍면사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로 진드기 기피제를 배부 받아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문재인 정부의 노마지지(老馬之智) 72세 정의용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