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폭염·가뭄 종합대책 본격 가동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폭염·가뭄 종합대책 본격 가동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06-11 오후 02:39:16  | 수정 2018-06-11 오후 02:39:16  | 관련기사 건

  2.jpg

 

고성군이 폭염과 가뭄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2018년도 폭염 대응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전 행정력을 집중한 총력대응 체제에 들어갔다.

 

고성군은 930일까지를 폭염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총괄상황반, 농업용수분야 대책반, 상수도분야 대책반, 건강관리 지원반 등으로 구성된 폭염과 가뭄 대응 T/F팀을 운영한다.

 

T/F팀은 폭염 및 가뭄 상황 관리 무더위쉼터 지정, 관리 운영 재난도우미 지정 및 폭염정보 전달체계 구축 한해장비 점검 단계별 가뭄종합대책 수립·추진 등 폭염과 가뭄피해에 대비한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

 

고성군은 T/F팀 운영으로 실시간 폭염에 관한 정보를 공유하고 일일 상황을 점검하는 등 폭염 상황을 지속적으로 관리해 인명·재산 피해를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고성군은 폭염에 취약한 주민들이 어디서나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14개 읍·면 곳곳에 무더위쉼터 184곳을 지정·운영 중에 있다.

 

특히 건강보건 전문인력과 방문건강관리사, 독거노인생활관리사 등으로 구성된 320여 명의 재난도우미들이 독거노인, 고령자, 거동불편자 등 폭염취약계층의 건강 보호에 총력을 다 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폭염 취약지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홍보 현수막과 캠페인을 열어 무더위 휴식시간제(Heat Break, 14~17)를 적극 홍보하는 등 폭염 대비 행동요령 홍보 활동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또한 가뭄에 대비하기 위해 공공기관과 민간에 보유중인 양수기, 송수호스 등 양수 장비를 일선 읍면사무소에 전면 배치하고 예비비 편성을 신속하게 추진하는 등 농업용수 확보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폭염과 가뭄에 적극 대응해 군민 불편과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결집하겠다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이 한 장의 사진, 뭔가 어색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