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도14호선 고성읍 신월지구 위험도로 정비

> 뉴스 > 고성뉴스

국도14호선 고성읍 신월지구 위험도로 정비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07-06 오후 01:52:02  | 수정 2018-07-06 오후 01:52:02  | 관련기사 건


- 사업비 27억 투입 고성읍 국도14호선 신월IC~월평교 구간 정비

- 지역주민 교통사고 위험률 감소 기대


고성군, 국도14호선 고성읍 신월지구 위험도로 정비(신월리_월평리 갓길 및 부체도로 공사 예정 현장).jpg

 

예산 조기 확보로 국도14호선 고성읍 신월지구 위험도로 정비에 나선다.

 

진주국토유관리사무소는 올해부터 2년간 사업비 총 27억을 들여 고성읍 국도14호선 신월IC~월평교 구간 1.13를 대상으로 갓길과 부체도로 개설공사에 들어가기로 하고 기존 1m 정도의 좁은 갓길 폭을 8.5m로 확대 정비한다.

 

이번 사업은 지난 1월 신월IC 부근에서 발생한 여중생 교통사고 발생 후 당시 청와대 선임행정관이었던 백두현 군수를 비롯한 고성군, 고성경찰서, 교통안전관리공단 등의 관계자가 현장을 방문해 개선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이후 도로관리청인 진주국토유지관리사무소에 사업을 건의, 올해 예산으로 7억 원을 확보해 용역을 발주하고 4월에 주민설명회를 열었다.

 

주민 건의사항 반영을 위한 추가 사업비 확보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 지난 3일 국토교통부로부터 2019년 예산으로 20억 원을 승인받았다.

 

해당 도로 구간은 지난 5년간 인명사고 등 21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주민들이 불안감을 호소해왔다.

 

이번 정비사업으로 지역주민을 비롯한 통행객들이 교통사고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게 됐다.

 

백두현 군수는 열악한 지방재정 속에서도 철저한 사전준비로 국비 예산을 확보해 주민숙원사업을 해결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앞으로도 군민의 안전과 교통약자를 위해 교통사고 위험 구간 점검 등 교통환경 개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