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대비한 비상체제에 들어가

> 뉴스 > 고성뉴스

태풍 ‘콩레이’ 대비한 비상체제에 들어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04 오후 05:00:33  | 수정 2018-10-04 오후 05:00:33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은 태풍 콩레이가 올라오면서 만일에 끼칠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비상근무에 들어갔다.

 

수방자재·장비를 사전확보하고 고성읍 수남리 등지에 있는 배수펌프장 6곳의 작동상태를 점검했다.

 

또 인명피해우려지역과 급경사지, 해안저지대 등 재해취약지역 285곳에 실과장이 직접 각 읍면 현장을 방문해 미리 살피고 점검했다.

 

아울러, 강풍·풍랑에 약한 시설물 집중 점검을 위해 비닐하우스, 선박, 어항 등 농림, 수산시설물과 옥외광고물 피해예방 점검단을 꾸려 운영하는 등 태풍 대비에 허술함이 없도록 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철저한 사전대비가 필요하다특히 수확기를 앞둔 농가의 농작물 피해를 막기 위해 하우스 등 농업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