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자가발효사료 생산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자가발효사료 생산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2-24 오후 06:59:10  | 수정 2018-12-24 오후 06:59:10  | 관련기사 건


- 저비용·고품질 사료 생산 가능

- 고성한우 경쟁력 확보

 

12월24일 사료생산지원센터 개소식 (1).JPG

 

고성군은 24, 자가발효사료 생산 지원센터 준공식을 열었다.

 

한우협회고성군지부(지부장 최두소) 주관으로 열린 이번 행사에 백두현 군수,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과 군의원, 이옥철 도의원, 이상대 도농업기술원장, 한우협회고성군지부회원 300여명이 참석했다.

 

자가발효사료생산 지원센터는 농업진흥청에서 개발한 한우 섬유질배합사료(TMR) 배합비 프로그램을 활용한 자가발효사료 생산시스템을 구축해 1+이상 등급의 고성 한우를 70%이상 확보하고 농산부산물 같은 부존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사료비 절감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보고 있다.

 

12월24일 사료생산지원센터 개소식 (3).JPG

 

지원센터는 한우협회고성군지부에서 19000만원을 들여 부지 3000를 확보하고 국비와 지방비를 더한 사업비 7억 원을 들여 생산시설 면적 660에 배합기 2, 호이스트 1, 대소형 포장시설 2, 기타 운영장비, 기자재를 갖췄다.

 

고성군은 자가발효사료생산 지원센터로 농가 부산물을 자가 노동력으로 발효시켜 저비용·고품질의 사료를 생산하고 농가에 보급해 고성한우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기회를 마련할 것으로 보고 있다.

 

백두현 군수는 자가발효사료생산 지원센터 준공으로 사료비 절감은 물론 발효사료의 악취 저감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선진 축산업 육성을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입장’, 해괴망측한 일본말이 우리말 버려놔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