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돼지고기 소비촉진에 발 벗고 나섰다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돼지고기 소비촉진에 발 벗고 나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11-04 오후 02:17:44  | 수정 2019-11-04 오후 02:17:44  | 관련기사 건

11월4일 초중고 학교 운영위원장 돼지열병 교육 (1).JPG

 

고성군이 돼지고기 소비 활성화와 양돈농가 경영안정을 위해 돼지고기 소비 촉진에 발 벗고 나섰다.

 

이는 고성군과 경남고성교육지원청, 대한한돈협회 고성군지부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이후 소비심리 위촉으로 돼지고기 소비가 줄고 값이 떨어지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고성군은 4, 농업기술센터에서 관내 단설유치원, 고등학교 모두 33개교 학교운영위원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사람에게 해가 없다는 점을 알렸다.

 

이날 홍보교육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사람에게 해가 없으며 시중에서 팔리는 돼지고기는 철저한 검사를 거쳐 안심하고 먹어도 된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 대한한돈협회 고성군지부가 돼지고기 소비 촉진을 위해 관내 단설유치원(병설유치원포함)을 포함한 모든 급식학교 33교와 고성군청 구내식당에 점심 식단으로 쓸 수 있는 돼지고기 6300여분을 제공한다.

 

백두현 군수는 돼지고기에 대해 군민들이 불안해하는 점을 없애기 위해 앞으로도 여러 방법으로 알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우식 교육장(경남고성교육지원청)학교급식에 학생들이 제일 좋아 하는 돼지고기를 학교와 집에서도 많이 사용하고 확대하도록 힘써 알려줄 것을 당부하며, “지역 양돈농가의 경제 안정이 빨리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백찬문 대한한돈협회 고성군지부장은 양돈농가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는 형편에서 돼지고기 안전성을 알리고 소비 활성화를 위해 맛보기 행사를 하게 됐다양돈농가가 위기를 이겨낼 수 있도록 돼지고기 소비촉진에 함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