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회화면에서 열린군수실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회화면에서 열린군수실 열어

고성방송  | 입력 2019-12-18 오후 05:51:19  | 수정 2019-12-18 오후 05:51:19  | 관련기사 건

3.JPG

 

군민들과 소통하기 위해 군수가 면으로 나가 군민들을 만나 이야기를 듣고 의견을 나누는 열린군수실을 열었습니다.

 

백두현 군수는 17, 군민들의 고충을 현장에서 듣고 현장 의견을 군정에 반영하기 위해 회화면사무소에서 열린군수실을 열고 군민들의 의견을 들었습니다.

 

열린군수실은 민선7기 군정운영 세부사업 가운데 하나로, 평소 군민과 공감하고, 삶의 현장에서 소통을 강조하는 백두현 고성 군수의 뜻이 강하게 반영된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201810월 처음 시작해 이번에 회화면에서 7번째를 맞이하게 됐습니다.

 

2.JPG

 

열린군수실을 찾은 회화면민들은 14번 국도 가로수를 정비해줄 것과 아동병원 설립을 건의하고, 거류산 마애약사불좌상이 문화재로 정해지도록 건의하면서 진입로를 정비하고, 안내 표지판을 설치해줄 것을 요구하는 한편 여러 정책을 제안하고 개선사항을 건의했습니다.

 

백두현 군수는 회화면 14번 국도 가로수는 녹지정비단을 활용해 가지치기와 수목정비를 꾸준히 하고, 마애약사불좌상은 그 중요성을 감안해 문화재로 정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열린군수실은 군청까지 먼 거리에 사는 군민들을 위해 권역별로 운영하고 있는데, 이번 열린 군수실은 회화면·마암면·동해면·거류면 주민들을 만나기 위해 마련했습니다.




고성방송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