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보건소, 치매관리사업 최우수기관 표창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보건소, 치매관리사업 최우수기관 표창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12-20 오후 03:25:08  | 수정 2019-12-20 오후 03:25:08  | 관련기사 건

  

고성군(군수: 백두현)20일 통영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2019년 경상남도 치매관리사업 발전대회에서 경상남도가 주관한 치매관리사업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뽑혀 최우수기관 상을 받았다.

 

이번 대회는 치매관리사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2019년 치매관리사업을 평가하는 자리로 사업현황 공유, 정보교환을 비롯한 효과적인 연계체계 구축을 위해 열렸다.

 

고성군은 만60세 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치매전수조사를 벌여 8,777건의 치매선별검사와 435건의 진단검사, 102건의 감별검사를 하고 현재 등록된 치매환자는 1,879명으로 집계됐다.

 

또 치매파트너와 파트너플러스 자원봉사자 8,588명을 길러, 치매 극복선도단체 37곳을 정하고 운영해 지역의 치매 환자와 가족이 안심하고 생활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이바지 했다.

 

아울러 전국 최초로 보건진료소 관사를 이용해 행복더하기 기억채움터 9곳을 운영해 치매안심센터와 권역별 치매환자 쉼터 이용이 거리상 어려운 보건진료소 관할 구역 주민 160명에게 주 2~3회 인지강화프로그램을 제공했다.

 

이밖에 4개의 치매안심마을을 만들어 치매안전망 구축과 기억지키미를 길러 운영하고, 치매가족 지원사업, 치매극복 주간행사 개최와 같은 힘써 벌인 사업추진 실적을 평가받았다.

 

박정숙 보건소장은 이번 수상을 기회로 치매안심센터를 효율 있게 운영해 치매환자를 적극 찾아내고, 치매에 대한 인식개선과 올바른 정보 보급을 위해 계속 알려나가는 활동을 펼쳐 치매예방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