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KLone하우징 고성군 제1호 희망의집 준공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KLone하우징 고성군 제1호 희망의집 준공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12-24 오후 04:45:55  | 수정 2019-12-24 오후 04:45:55  | 관련기사 건

KLone하우징 고우찬 대표, 사랑으로 집 짓다(2).JPG


24일 오전, 고성군 월평리에서는 고성군 제1호 희망의집 준공식을 열었다.

 

KLone하우징 고우찬 대표는 기업이 있는 이유는 사회에 보답하고 개인에게 봉사하며 회사의 이익을 지역 사회에 돌려주는 것이 기업이 해야할 마땅한 도리라고 생각해오던 평소 신념을 실천에 옮기기 위해 고성군내 사는 곳이 불안정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려운 가정에 집을 지어주기로 결심했다.

 

이런 결심으로 지난 10월 고성군에 컨테이너형(18.64) 주택1동을 지어 맡기기로 뜻을 전하고, 고성군은 고우찬대표의 뜻에 따라 한부모 가족이나 조손세대처럼 아이를 키우며 어렵게 사는 대상자를 먼저 신청 받았는데, 희망의집 1호 주인공으로 월평리 ○○○ 씨가 뽑혔다.

 

1호 희망의집은 129일 착공해 2주 동안의 건축기간을 거쳐 오늘(24) 준공식을 열었다.

 

KLone하우징 고우찬 대표, 사랑으로 집 짓다(1).JPG

 

희망의집은 고우찬 대표의 재능기부로 지어진 주택으로 아이가 있는 대상자의 처지를 생각해 다락방 설계와 친환경 자재사용하는 것을 비롯해 시공부터 설계, 건축에 이르기까지 공사를 도맡아 온 정성을 다했다.

 

아울러 이번 고우찬 대표의 기부에는 여러 협력사들이 함께했다. 설계는 강신도종합건축사무소에서, 전기설치는 경진전력에서 도왔고 한국국토정보공사 고성지사는 행복나눔측량으로 희망의집짓기에 함께했다.

 

희망의집 1호 주인공 월평리 ○○○ 씨는 완성되어가는 집을 보면서 내가 이렇게 큰 선물을 받아도 되는지, 어떻게 사회에 보답을 해야 될지, 감사의 마음을 어떻게 전할지를 여러 차례 고민했다, “좋아서 팔짝팔짝 뛰는 아이들과 이렇게 좋은 일을 해주시는 많은 분들을 보면서 용기를 얻고 더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다짐이 절로 들었다고 연신 고마움의 눈물을 흘렸다.

 

고우찬 대표는 고성군에서 안팎으로 벌이고 있는 나눔의 행사에 KLone하이징이 같이 하게 돼 정말 기쁘다. 작은집이지만 최선을 다해 지었고 저희 회사 직원들의 땀과 열정이 이 추운 한겨울에도 따뜻하게 온기를 전할 수 있어 행복하다, “앞으로도 KLone하이징은 관내에 살고 있는 어려운 계층들에게 꾸준히 보금자리를 제공해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문화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주택 기부 사업을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우찬 대표는 직접 ○○○ 씨께 열쇠를 전달하고, 백두현 군수는 감사의 뜻을 담은 감사패를 고우찬 대표에게 전달했다.

 

KLone하이징은 고성군 회화면에 자리 잡은 친환경 목조주택전문 기업으로 페널라이징공법을 대표하고 있으며 무엇보다 사람 우선 중심 주택시공으로 언제나 최선의 마음으로 최고의 주택을 짓는 다는 대표의 신념으로 기업을 운영하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지지부진한 북미협상, 한반도의 ‘새로운 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