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겨내기, 고성군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 조치

> 뉴스 > 고성뉴스

코로나19 이겨내기, 고성군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 조치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2-14 오후 12:52:24  | 수정 2020-02-14 오후 12:52:24  | 관련기사 건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잇따른 대책들을 내놓고 있다.

 

211일 오전, 고성군 관내 주요 기관·단체장들이 참석해 코로나19 방역대책을 마련하고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도록 통합방위협의회를 열었다.

 

그 결과로 관내 읍면동 마스크(13,150), 손소독제(500) 배부 관내 다중 이용시설, 사회복지시설과 같은 사회 시설에 대한 방역 관내 학교 졸업식과 각종 행사시 열화상 카메라를 운영(5)하는 방역 대책을 비롯해 꽃 농가 돕기와 농산물 소비촉진 관내 식당 적극 이용하기와 같은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는데 대한 협조방안을 결의했다.

 

이에 따라 고성군은 공무원이 앞장선다는 뜻에서 공무원 외식의 날을 월 2번에서 8번으로 늘려 219일부터 주마다 2번 고성군청 구내식당을 쉰다는 계획과 함께, 꽃 농가 돕기 운동을 벌여 양란 14,400,000원 어치를 샀다.

 

아울러 2, 3월 두 달 동안 1인당 50만원 한도로 했던 고성사랑상품권 깎아주기를 5%에서 10%로 늘릴 예정(30억 원어치 다 팔 때까지)이다.

 

당초 3.2~3.31일 하려던 예정이던 영세상인 시설경영환경개선사업 역시 2.10 ~ 3.11로 앞당겨 한다는 방침이다.

 

, 고성군은 안중근 의사의 이름에서 영감을 얻은 고성은 지금, 꽃을 안는중운동을 기획해 이번 214(안중근 의사의 사형 선고일)에는 초콜릿이 아닌 꽃 한 송이를 나누는 운동을 벌인다.

 

고성은 지금, 꽃을 안는중운동 구호는 그가 속한 공동체를 위해 기꺼이 자신을 희생했던 안중근 의사의 이름에서 영감을 얻어 나왔으며, 안중근 의사의 뜻을 받들어 공동체를 위해 지금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을 하자는 뜻으로 기획됐다.

 

고성군은 이 구호를 교육청·소방서·경찰서와 같은 관내 유관기관들의 협조를 얻어 널리 알릴 계획이며, 이로써 올해 214일만큼은 아주 특별한 우리의 214을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