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두모마을 정기남·조유정 부부, 손소독제 150개 맡겨

> 뉴스 > 고성뉴스

삼산면 두모마을 정기남·조유정 부부, 손소독제 150개 맡겨

한창식  | 입력 2020-03-04 오후 02:25:33  | 수정 2020-03-04 오후 02:25:33  | 관련기사 건

고성군 삼산면 두모마을 정기남·조유정 부부, 수제 손 소독제 150개 기탁 (2).jpg

 

고성군 삼산면 두모마을 정기남·조유정 부부는 지난 29, 코로나19 감염증에 약한 노인들에게 전달해 달라는 편지 한 통과 함께 손 소독제 150개를 맡겼다.

 

이들 부부는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마스크와 손 소독제 가격이 오르고 물건이 부족한 실정에 이르자 평소 함께 생활하는 이웃 어른들께 적으나마 도움을 주고자 손소독제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조유정(, 38, 치매안심센터 근무)씨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저의 작은 마음이 지역 어른들에게 따뜻함으로 전해졌으면 좋겠다, “코로나19가 지역사회에 더 이상 확산되지 않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창식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