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장난감도서관, 코로나19 상황 고려한 개관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장난감도서관, 코로나19 상황 고려한 개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4-23 오후 07:34:52  | 수정 2020-04-23 오후 07:34:52  | 관련기사 건


- 공동육아나눔터 등 전면 개관은 코로나 19로 시기 조정 후 결정


공동체가 함께 아이 키우는 우리 군을 위한 새로운 시작 (2).jpg

 

경남 고성군장난감도서관이 428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고성군장난감도서관은 당초 4월 초 개관을 준비 중이었으나, 코로나 19로 인해 전면개관은 시기 조정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빌려주기부터 먼저 하기로 했다.

 

고성군장난감도서관은 사업 시작 전 학부모 설문조사를 벌여 수요자가 요구하는 장난감 목록을 만들어 사들이고, 운영계획도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해 화요일~토요일(10:00~19:00)로 운영된다.

 

아울러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해당시설의 특성상 설문조사에서 소독과 관련된 문제가 지적됐으나, 이에 고성군은 대형 전문 소독기를 사고 자세한 부분은 한 번 더 소독하는 자체시스템을 갖춤으로써 시설을 이용하는 군민들의 불안을 최소화하기 위해 준비했다.

 

공동체가 함께 아이 키우는 우리 군을 위한 새로운 시작.jpg


고성군장난감도서관은 장난감, 도서를 비롯해 모두 1002점의 물품을 갖추었으며, 그 밖에도 아동들을 위한 놀이시설과 공동육아나눔터를 갖춰 아동과 부모를 위한 시설 설계에 초점을 뒀다.

 

고성군은 도서관이 온전히 문을 연 뒤에는 여러 육아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장난감 빌리기를 바라는 군민은 전화(674-2201)로 예약한 뒤 마스크를 쓰고 찾아가 발열 검사, 손 소독과 같은 방역절차를 거쳐 장난감을 빌릴 수 있다.


고성군 관계자는 코로나 19 여파로 사회생활상 거리두기로 외출이 어려워 가정에서만 머무르고 있는 아동·부모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대여 서비스를 먼저 하게 됐다고 밝혔다.


고성군장난감도서관·공동육아나눔터는 민선 7기 고성군 공약사업으로 고성군종합사회복지관 내 446.9(135.42)크기로 만들었으며 주요시설로는 장난감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놀이터, 프로그램실, 수유실이 있다.

 

사업비 33천만 원으로 맘쓰허그 장난감도서관 설치 공모사업(주택도시보증공사·한국사회복지협의회 후원) 18천만 원 특별교부세(주민생활혁신사례) 1억 원 도비 5천만 원으로 마련되었으며 고성군사회복지협의회가 위탁 운영한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30년 묵은 민원 속 시원히 해결한 고성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