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전국대학배구 1차전 고성에서 개막

> 뉴스 > 고성뉴스

2020년 전국대학배구 1차전 고성에서 개막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7-03 오후 02:09:50  | 수정 2020-07-03 오후 02:09:50  | 관련기사 건


- 2020 bbq배 전국대학배구 고성대회 개최, 18개 대학팀 참가

- 코로나19 감염병 관리를 최우선으로 대회준비에 만전


2020년 전국대학배구 1차전 고성서 드디어 개막 (2).jpg

 

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연기됐던 대학배구 1차 대회인2020 bbq배 전국대학배구 고성대회를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한국대학배구연맹(회장 오승재)이 주최하고 한국대학배구연맹, 고성군배구협회(회장 강정환)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76일부터 714일까지 9일 동안 고성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다.

 

18개 전국대학배구 팀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남자 A그룹 10개팀(경기대, 경남과대, 명지대, 성균관대, 인하대, 조선대, 중부대, 충남대, 한양대, 홍익대), 남자 B그룹 4개 팀(구미대, 목포대, 우석대, 호남대), 여자부 4개 팀(단국대, 목포과학대, 우석대, 호남대)으로 나누어 열리며 남자 B그룹과 여자부는 풀리그 전을 벌여 순위를 결정하고 남자 A그룹은 5개 팀 2개 조로 나누어 풀리그 전을 벌인 뒤 조마다 1, 2위 팀이 출전하는 4강 토너먼트로 최종 우승팀을 가린다.

 

2020년 전국대학배구 1차전 고성서 드디어 개막.jpg

이번 대회 결승전(남대부 결승)714일 화요일 오후 4시에 열리며 JTBC GOLF&SPORTS에서 생방송한다


한국대학배구연맹과 고성군은 코로나19가 끝나지 않은 만큼 대회가 안전하게 열릴 수 있도록 코로나19 감염병 관리를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꼼꼼하게 대비 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관중없이 열리며, 사전에 등록된 참가자 말고는 경기장에 드나들 수 없다. , 출입구를 하나로 통일하고 모든 출입자들은 미리 나눠준 문진표를 써내야 하며, 자외선소독기, 열화상카메라, 체온측정기와 같은 철저한 출입과정을 거쳐야 경기장에 드나들 수 있다.

 

또 관련 부서와 협조해 선수단이 쓰는 숙박시설이나 식당에 코로나19 관리에 대해 안내하고, 의심환자가 생기거나 만일의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경기장을 수시방역하고 임시격리소를 마련하며, 고성군 보건소와 고성군 소방서를 비롯한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마련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이번 대회를 고성군에서 열 수 있게 노력하신 대한민국 배구발전의 중심구실을 맡고 있는 대학배구 선수단과 연맹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우리 곁으로 다시 돌아온 대학배구가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중없이 열리는 이번 대회를 배구 팬들이 즐길 수 있도록 모든 경기가 유튜브로 생중계된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