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맺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맺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7-23 오후 03:33:45  | 수정 2020-07-23 오후 03:33:45  | 관련기사 건


- 안전한 식품 공급 담은 협약 맺어


2-1 상생과 협력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체결.jpg


고성군과 해운대구는 723, 부산 해운대구청에서 우호교류협약을 맺고 상생하고 협력하기 위한 활기찬 교류를 약속했다.


협약식에는 백두현 고성군수와 홍순헌 해운대구청장,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 이명원 해운대구의회 의장과 관계 공무원이 참석했으며, 재부산고성향우회에서도 김실곤 회장을 비롯한 향우들이 참석해 두 도시의 만남을 축하했다.

 

2-5 상생과 협력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체결.jpg


2-6 상생과 협력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체결.jpg


고성군과 해운대구는 이번 협약으로 자치단체 사이 이해와 친선 교류로 우호증진 지역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력 고품질 안전한 식품 공급 귀농·귀촌 희망 시민을 위한 정보제공과 지원 4개 분야에서 서로 힘을 모으게 된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서로 다른 장점과 매력을 가진 두 도시가 만나게 돼 매우 기쁘다두 도시가 상생발전 할 수 있도록 여러 분야의 교류를 적극 벌이겠다고 말했다.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활기찬 소통과 교류협력으로 도·농 교류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해운대구는 40만 인구로 부산에서 가장 큰 자치구이며, 컨벤션영상해양레저 특구로 나라 안팎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세계에 이름난 문화·관광의 중심지이다.


2-2 상생과 협력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체결.jpg


2-4 상생과 협력 고성군-해운대구 우호교류협약 체결 (1).jp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