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야구장 착공식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야구장 착공식 열어

고성방송  | 입력 2020-10-29 오후 03:00:24  | 수정 2020-10-29 오후 03:00:24  | 관련기사 건


- 1028일 착공식 갖고 2021년 말 준공을 목표로 본격 공사 들어가

 

고성군 야구인들의 오랜 바람이던 야구장 착공식을 열고 2021년 말 준공을 목표로 본격 공사에 들어갔습니다.

 

1028일 오후, 고성읍 기월리 야구장이 들어설 현장에서 고성군 야구장 조성사업 착공식을 열었습니다.

 

착공식에는 백두현 고성군수와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 배석현 NC다이노스 프로야구단 경영본부장과 고성군체육회 회장을 비롯한 고성군의원들과 최은철 고성군야구협회 회장과 회원, 김승현 고성군유소년야구단 감독과 선수들이 참석했습니다.

 

고성군 야구장은 사업비 85억 원을 들여 고성군 고성읍 기월리 일원 27,566의 면적에 덕아웃과 전광판, 조명시설과 같은 부대시설을 갖춘 인조 잔디 구장 1면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2021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현재 고성군에는 사회인야구단 6, 리틀야구단 1팀을 비롯해 많은 야구동호회가 활동하고 있으나 이렇다 할 야구장이 없어서 훈련을 한다거나 대회를 열기 어려운 실정이었습니다.

 

오늘 야구장 준공식과 함께 앞으로 야구장이 완공되면 고성군 체육 기반이 한층 개선돼 여러 대회를 열 수 있고, 장래 야구 선수를 꿈꾸는 청소년들에게도 꿈을 이뤄나가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고성방송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이 海上王國이었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