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지역자활센터, 2020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경상남도 우수기관에 뽑혀

> 뉴스 > 고성뉴스

고성지역자활센터, 2020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경상남도 우수기관에 뽑혀

김미화 기자  | 입력 2021-01-20 오후 02:55:59  | 수정 2021-01-20 오후 02:55:59  | 관련기사 건

 

고성지역자활센터(센터장 신진수)2020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도입 첫 해 중간평가에서 경상남도 54개 수행기관 가운데 4등을 차지하며 우수기관에 뽑혔다.

 

고성지역자활센터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B권역(영현면, 영오면, 개천면, 구만면, 회화면, 마암면, 동해면, 거류면) 수행기관으로, 950여 명의 노인들을 대상으로 안전 안부지원과 노래교실, 원예프로그램, 코로나 예방교육과 같은 여러 가지 프로그램으로 사회참여를 돕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코로나19로 사회 활동이 제한돼 어려움이 있었지만, 전담사회복지사와 생활지원사가 힘을 모아 노인들의 욕구를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로 참여도와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

 

신진수 센터장은 사업 첫해 노인맞춤돌봄서비스사업이 우수기관으로 뽑혀 매우 기쁘다앞으로도 지역사회 돌봄서비스 제공에 앞장서 여러 가지 사업으로 어르신 복지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돌봄이 필요한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기초연금 수급자들의 욕구에 맞춰 말벗, 안부확인, 가사지원, 여가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고성군에는 고성지역자활센터와 고성시니어스 두 곳의 수행기관에서 9명의 전담사회복지사와 135명의 생활지원사들이 2,153명의 노인들을 돌보고 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교육재단 앞날이 창창하기를 바란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