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독수리 보전 학술회 열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독수리 보전 학술회 열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3-19 오후 06:55:12  | 수정 2021-03-19 오후 06:55:12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이 한반도에 날아드는 독수리를 보전하기 위해 관련 학술회의를 열었다.

 

320일 고성박물관 1층 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학술회의는 환경부지정 멸종위기야생동식물(2)이자 천연기념물 제243-1호 독수리의 한반도 내 개체군 현황과 서식지 조사, 보전관리와 같은 체계 잡힌 정책을 세우고 자세한 실행방안을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됐다.

 

백두현 고성군수를 비롯한 노영대 전 문화재청 전문위원, 전남·경남지역 야생동물구조센터, 파주, 울산, 거제, 김해 지역의 환경단체와 시민전문가, 고성군 생태지도사 40여명이 참석했다.

 

첫 번째 시간은 국내외 독수리 보전현황으로 고성군의 독수리 보호현황, 국내외 독수리 서식현황과 구조, 보호정책에 대해 발표 했다.

 

두 번째 시간은 2020-2021 독수리 월동현황과 보전활동을 주제로 파주/철원, 울산, 거제, 김해, 고성지역의 독수리 월동현황과 보전활동 사례를 공유하고, 세 번째 시간에는 한반도 독수리를 보전하기 위한 네트워크 구축에 대해 토의 했다.

 

고성군 관계자는 이번 학술회에서 시민과학자들이 스스로 나서 서식 안정성을 위협받는 독수리를 지켜낼 수 있는 방안을 찾고, 한반도 내 전국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을 기회로 삼아 세계 독수리를 보전하기 위한 정보 공유 틀을 마련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군 행정, 외국어 너무 많이 쓴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