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품질 자랑하는 고성군 안개꽃 ‘본격 출하’

> 뉴스 > 고성뉴스

최고의 품질 자랑하는 고성군 안개꽃 ‘본격 출하’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10-28 오후 04:00:25  | 수정 2021-10-28 오후 04:00:25  | 관련기사 건

 

- 10월 중순부터 내년 3월까지 출하, 우수한 품질로 전국 소비자들 좋아해

- 서울 양재동 꽃 공판장과 도매시장에서 평균보다 20% 높은 값 받아

 

1.jpg


고성군에서 길러내는 꽃으로, 전국 최고의 품질로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안개꽃이 본격 시장에 나오고 있다.

 

안개꽃은 고성군 마암면과 동해면 일원 1.8ha 넓이에서 기르고 있는데, 현재 양재동 꽃 공판장과 도매시장에 한 묶음에 21,000원 이상의 높은 값으로 거래되고 있다.

 

이는 고성에서 생산되는 안개꽃이 품질면에서 아주 우수해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아, 도매시장에서 평균 17,000원에 거래되는 안개꽃에 비해 20% 이상 높은 값에 거래되고 있다.

 

이처럼 전국 최고 품질의 안개꽃을 기르는 꽃 농가는 코로나19로 인해 여러 행사가 취소되면서 수요가 크게 줄어 한때 폐업 위기에 내몰리기도 했다.

 

2.jpg


시장에서 한 묶음에 1만 원 이상 거래돼야 농가 소득을 올릴 수 있지만, 당시에는 한 묶음 값이 2천 원까지 크게 떨어져 폐기되는 양이 더 많았기 때문이다.

 

고성군은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개꽃 재배 농가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농가경영비 절감 차원에서 예산을 확보해 도우며 최선의 노력을 다해오고 있다.

 

백두현 군수는 최근 코로나19로 꽃 산업이 위축되고 있지만, 고성에서 본격 출하가 시작된 안개꽃이 서울 꽃 공판장과 도매시장에서 최고의 값으로 거래되고 있어서 꽃 농가의 희망이 되고 있다고성군에서도 꽃 농업이 특화 소득 농작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안개꽃은 깨끗한 마음, 사랑의 성공이라는 꽃말을 갖고 있으며, 꽃이 한창 피었을 때 안개가 서린 것처럼 희뿌옇다고 해서 안개꽃이라고 이름 붙여졌다.

 

또 안개꽃은 다른 꽃을 돋보이게 하는 조연 구실을 하지만 자연 친화형이고 없어서는 안 될 꽃 들 가운데 하나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무엇하는 곳인가!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