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와도에 독립 전력망으로 에너지 자립 100%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와도에 독립 전력망으로 에너지 자립 100%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1-13 오전 11:39:08  | 수정 2022-01-13 오전 11:39:08  | 관련기사 건

3.jpg

 

고성군 삼산면 와도에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실시하는 신재생에너지 기반 마을 단위 소규모 독립형 전력망 기술개발사업을 벌여 에너지 자립 100%를 이루었다.

 

삼산면 와도에 적용한 마이크로 그리드 기술은 섬을 비롯한 좁은 지역에서 전력을 자급·자족할 수 있도록 독립형 전력망을 구축하는 기술로, 태양광, 풍력과 같은 새 재생에너지원과 에너지저장장치(ESS시스템)가 결합한 차세대 전력 체계로 주목받는 기술이다.

 

1.jpg


2.jpg


이번 사업은 에너지 전문기업인 광명전기가 주관하고 △㈜지엔비쏠라 △㈜이엔애스 한국전자기술연구원이 참여하는 협력체가 3년 동안 24억 원(국비 18억 원)을 들여 새 재생에너지를 바탕으로 하는 분산 전원 틀을 개발·운영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으로 2022년부터 와도에 새 재생에너지 발전설비(태양광 70Kw)와 에너지저장장치(ESS설비 300Kw)가 증설돼 에너지 자립률 100%를 이루게 됐다.

 

고성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전력난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주민 삶이 나아지고 화석연료 없이 친환경 새 재생에너지만으로 100% 전력 자립하게 됐다살고 싶은 섬 사업과 함께 와도가 더욱 발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군수 바뀌면 하이면으로 보낸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