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대가저수지 수문 주위 좁고 굽은 도로 ‘개선한다’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대가저수지 수문 주위 좁고 굽은 도로 ‘개선한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4-06 오후 03:15:49  | 수정 2022-04-06 오후 03:15:49  | 관련기사 건


- 암전리 하곡~부수암 군도 400m 구간

- 8m로 확장, 대가면 주민 숙원 해결


1-1 고성군, 대가저수지 수문 인접 협소한 굴곡 도로 ‘개선된다’.jpg

 

좁고 굽이져 사고 날 위험이 많았던 대가저수지 수문 주변 군도 2호선 일부 구간이 넓어지게 돼 대가면민의 오랜 바람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고성군은 대가면 암전리 하곡~부수암 군도 2호선 400m 구간 도로를 기존 3m에서 8m로 넓히기로 했다.

 

기존 도로는 폭이 3m에 지나지 않아 교차 통행이 어렵고 굽이가 심해 통행할 때 사고 날 위험이 커, 대가면민들이 오랫동안 도로 개선을 건의해 왔다.

 

고성군은 2019년 해당 구간에 대해 도로 개선 사업을 계획했지만 홍수 위험을 막기 위해 농어촌공사가 벌이는 대가지구 수리 시설 개보수사업과 맞물려 사업추진이 어려웠다.

 

당시 도로를 개선하더라도 수리 시설 개보수사업이 시작되면 도로가 물에 잠기거나 또다시 도로를 옮겨 내야 할 염려가 있었기 때문이다.

 

이에 고성군이 농어촌공사와 협의한 뒤 사업비 91억 원을 들여 농어촌공사에서 수리 시설 개보수사업과 함께 도로 개선공사도 벌여나가기로 했다.

 

농어촌공사에서는 오는 5월 공사발주에 이어 7월 시공사를 정하고, 10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2025년까지 사업을 끝낼 계획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해당 도로는 폭이 너무 좁고 굽이가 심해 한순간의 방심으로 차가 저수지로 떨어질 수도 있어서 개선이 시급했다좀 늦은 감이 있지만 오는 10월 도로 공사가 시작돼 오랫동안 대가면민들이 바라던 염원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무장애 나눔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