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공공개방자원 통합플랫폼 ‘공유누리 서비스’ 확대 운영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공공개방자원 통합플랫폼 ‘공유누리 서비스’ 확대 운영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9-13 오후 03:20:21  | 수정 2022-09-13 오후 03:20:21  | 관련기사 건


- 공공개방자원을 공유누리에서 한 번에 누린다

 

고성군(군수 이상근)이 군민에게 공공자원을 개방하는 공유누리 서비스를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공유누리 서비스는 군민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공공자원을 효율성 있게 쓰기 위해 지자체나 공공기관이 보유한 시설·물품과 같은 공공자원을 원래 사용 목적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에서 개방하는 정책이다.

 

행정안전부와 조달청이 구축한 공공자원 개방·공유 대국민 통합 플랫폼으로 홈페이지(www.eshare.go.kr)나 모바일 앱으로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공공 개방자원을 검색하고, 예약함으로써 이용할 수 있는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공유누리에는 회의실, 강당, 체육시설, 주차장, 전시공간과 같은 시설과 방역 분무기, 유아용품, 생활 공구, 농기계, 캠핑용품 따위 물품 이외에도 캠핑장, 숙박시설, 교육강좌를 비롯한 여러 가지 공공자원이 등록돼 있는데, 공유지도를 이용해 자신의 현재 위치나 자신이 선택한 지역 주변에 등록된 공공 개방자원을 찾아 쓸 수 있다.

 

조석래 군정혁신담당관은 현재 고성군에는 140여 개의 공공 개방자원이 등록돼 있다접근하기 힘들었던 공공자원을 군민들이 더 편하게 쓸 수 있도록 하고, 공유경제를 촉진하기 위해 앞으로도 공공 개방자원을 계속 널려나가고 이를 알려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