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2022년산 공공비축미곡, 시장격리곡 사들인다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2022년산 공공비축미곡, 시장격리곡 사들인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11-10 오전 10:46:07  | 수정 2022-11-10 오전 10:46:07  | 관련기사 건

3-2 고성군, 2022년산 공공비축미곡, 시장격리곡 매입 시작.JPG

 

고성군(군수 이상근)이 고성읍 교사3호 창고를 시작으로 2022년산 공공비축미곡과 시장격리곡을 사들인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사들이기는 시장격리곡 사들이기와 같이 시작하는데, 고성군은 1229일까지 52일 동안 40kg 기준으로 모두 276,258포대, 수분을 포함한 벼 69,049포대와 말린 벼 202,785포대를 사들일 계획이다.

 

벼를 사들이는 대금은 벼 40kg 기준 3만 원을 사들이는날 먼저 지급하고, 수확기(10~12)에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사들이는 벼(조곡, 40kg)로 환산해 최종 값을 확정한 뒤 연말에 지급할 예정이다.

 

고성군은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품종으로 승인된 영호진미, 해품 말고도 다른 품종이 섞이는 것을 막기 위해 매입대상 농가를 대상으로 품종 검정제를 하며, 매입 계약서에 기재한 품종과 일치 여부를 확인해 매입대상 품종이 아닌 품종을 시장에 내놓는 농가는 5년 동안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농가에서 빠지게 된다.

 

3-1 고성군, 2022년산 공공비축미곡, 시장격리곡 매입 시작.JPG


이상근 고성군수는 쌀값이 떨어져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위해 공공비축미에 시장격리곡을 추가시켜 지난해보다 매입량을 138,760포대 늘렸다매입량을 늘리는 것이 쌀값 안정과 농가 경영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고, 어려운 영농 여건에서도 수확에 모든 노력을 기울여준 농가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