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두루미 70마리,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 찾아

> 뉴스 > 고성뉴스

흑두루미 70마리,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 찾아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3-11-07 오후 03:51:45  | 수정 2023-11-07 오후 03:51:45  | 관련기사 건


- 멸종위기야생생물 , 천연기념물 228


5-3 흑두루미 70마리,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 찾아.jpg

 

국제 보호종 흑두루미 70마리가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에서 관찰됐다.

 

지난 5, 흑두루미 70마리가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를 찾은 것이 확인됐는데, 전문가들은 흑두루미들이 월동을 하기 위해 일본으로 이동하다 먹이 활동과 휴식을 위해 마동호 국가습지를 찾은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5-4 흑두루미 70마리, 고성 마동호 국가습지 찾아.jpg


정영랑 환경과장은 생물 다양성이 풍부한 마동호 습지는 멸종위기에 처한 철새들 휴식처로, 그 가치를 인정받아 국가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됐다앞으로도 생물 다양성 보전과 관리,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흑두루미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적색자료목록에 취약종(Vulnerable)으로 분류되어 있어서 보호가 시급한 보호종인데, 국내에서도 멸종위기야생생물급 및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보호되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이렇게 써 놓으면 ‘꺼져라, 고성시장’인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