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오광대,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대상’ 대통령상 받아

> 뉴스 > 관광문화뉴스

고성오광대,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대상’ 대통령상 받아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10-04 오후 04:35:25  | 수정 2019-10-04 오후 04:35:25  | 관련기사 건

고성오광대,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대상’ 대통령상 수상(가운데 이윤석 회장).JPG


국가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가 지난 2일부터4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로 서울시 송파구 서울놀이마당에서 열린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에서 대상인 대통령상을 받았다.

 

한국민속예술축제는 고성오광대, 남사당풍물놀이를 포함한 37개 종목을 국가무형문화제로 정하는 것을 비롯해 전통민속예술과 관련해서 국내 최고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축제다.

 

이번 대회는 60주년을 맞이해 역대 대상을 받은 단체가 출전하는 왕중왕전 형식으로 열렸다.

 

고성오광대,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대상’ 대통령상 수상 (1).jpg

 

고성오광대는 이번 대회에서 역대 대상, 국무총리상 수상팀들과 같은 쟁쟁한 후보들을 물리치고 대상을 받는 쾌거를 거뒀다.

 

고성오광대는 1974년 제15회 대회에서 대상을 받은 자격으로 경남도대표로 출전했으며 이번 대회 대상을 받음으로써 가장 먼저 대상을 2번 받는 민속예술단체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더구나 이번 대회에서 고성오광대 전수교육관 교육사업에 참여한 전국의 전수생들이 오광대 공연이 끝난 뒤 열린 어울림한마당에서 함께 흥겨운 무대에 어울려 전통민속예술사업의 좋은 사례를 보였다.

 

이윤석 고성오광대보존회장은 고성오광대보존회는 여름 탈놀이 학교, 겨울 탈놀이 학교와 같은 전수교육관 활성화사업과 상생문화재 사업을 운영하면서 전통문화를 매개로 사람과 소통하는 여러 활동을 하고 있다앞으로도 고성군 대표 무형문화재인 고성오광대의 계승과 발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오광대는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7호로 민중과 함께 호흡하는 익살과 재치 넘치는 시대 풍자와 서민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탈춤으로 고성군을 대표하는 무형문화재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