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심사결과 발표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제12회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심사결과 발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10-28 오후 02:02:57  | 수정 2022-10-28 오후 02:02:57  | 관련기사 건

1.png

 

고성 출신으로 고려말 명필이었던 행촌 이암 선생의 예술정신을 기리고 전통문화 계승.발전과 신진작가를 발굴하기 위해, 고성문화원(원장 백문기)이 주최하고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운영위원회(위원장 허경무. 서예가. 문학박사)가 주관하는 전국 공모 제12회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심사결과가 발표됐다.

 

한글부문, 한문부문, 문인화 3개 부문 352 점에 대하여 지난 827() 고성군실내체육관에서 열었던 1OMR 채점심사와, 93() 고성문화원에서 서체마다 최고 득점권자인 전국의 후보 19명에 대해 2차로 검증을 거친 결과, 대상 1(상금 500만원), 최우수 2(상금 각 200만원), 우수 11(상금 각 50만원), 특선 32, 입선 243점을 비롯해 모두 289점의 입상 작품을 확정했다.

 

2.png


입상작은 114()부터 7()까지 고성군실내체육관에서 행촌초대작가전과 초빙작가전과 함께 일반에게 공개 전시되며, 입상자와 행촌서예문화상, 행촌예술상 시상식과 전시작 개막식은 114() 오후2시부터 고성군문화체육센터와 전시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3.png


한글 한문 문인화 3개 부문에 걸쳐 공모해 지난 818일 마감 심사한 결과 대상(상금 500만원)에는 문인화부문 전통사군자(명제:묵죽-그리운 벗에게)를 출품한 (백승규)(, 52, 주소:충남 당진군), 최우수상(상금 200만원)에는 한글부문 해례본체(서정윤-여분의죄)를 출품한(서정숙)(, 62, 주소:충남 서산시), 최우수상(상금200만원) 한문부문 예서체(명제:하서운을 따서 두분에게 보냄)를 출품한(송여익)(,67, 주소:대구광역시)와 우수상(상금 각50만원)에는 한글부문 언해본체정자(명제:북천가)를 출품한(신윤신)(, 56, 주소:서울특별시) , 한글부문 언해본체흘림(명제:화전가)(김영애)(,68, 주소:부산광역시), 한글부문 궁체정자(명제:정현종님의 방문객)(최인규)(,64, 주소:경기도 여주시), 한글부문 궁체흘림(명제:난도가)(윤재기)(,61, 주소:경남 창원시)와 한문부문 전서체(명제:스스로 읊다)(임경규)(,59, 주소:경기도 고양시), 한문부문 전서체(명제:죽정)(변혜인)(,31, 주소:경기도 고양시), 한문부문 해서체(명제:산중)(유성준)(,53, 주소:인천광역시), 한문부문 해서체(명제:문안)(조수옥)(,64, 주소:대구광역시) 문인화부문 전통사군자(명제:홍매)(안순국)(,68, 주소:경북 영주시), 문인화부문 현대문인화(명제:청포도)(김태훈)(,69, 주소:경남 창녕군), 한글부문 큰글씨(명제:이은상 시 조국강산)(최성희)(,53, 주소:경기도 부천시)가 뽑혔다.

 

4.png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운영위원회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로 오래도록 모두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서 지난해에 견주어 출품수가 약간 줄긴 했으나 지방에서 여는 대회인데도, 전국 각지에서 크게 호응했다고 밝히고, 이번에는 특별히 출향인과 행촌 선생 후손의 뜻으로 서예지도자와 작가에게 주는 상을 만들었는데, 7회 행촌서예문화상(재부고성향우회장상 2, 상금 각 100만원)과 제6회 행촌예술상(고성이씨대종회장상 2, 상금 각 100만원)이 바로 그 상으로, 고향을 생각하고 문화를 사랑하는 재부고성향인과 고성이씨대종회의 정성이 담겨 있다. 그리고 초대작가전 출품자 가운데 두 명을 뽑아 2022년 초대작품상(상금 50만원)을 전달 할 예정이다.

 

지난해와 같이 올해도 대회장을 추대하여, 지금까지 대회에서 배출된 작가와 역대 운영과 심사위원장, 그리고 문화상, 예술상 수상자가 함께하는 64인의 대한민국행촌서예대전 초대작가전과 20인의 초빙작가전도 함께 펼쳐지게 된다.


* 고성지역 입상자명단

96e0fb1eaa35eb6_166693360408775712-000.pn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