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다문화지원센터, 2018년 ‘행복한 학교’ 개강

> 뉴스 > 기자수첩

고성군다문화지원센터, 2018년 ‘행복한 학교’ 개강

김미화 기자  | 입력 2018-01-04 오후 03:47:45  | 수정 2018-01-04 오후 03:47:45  | 관련기사 건

333.jpg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이외숙)4,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목적실에서 2018행복한 학교개강식을 가졌다.

 

행복한 학교는 학습이 필요한 다문화가족 자녀들에게 방학기간에 학력향상에 도움을 주고 적성개발과 인성교육 등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수업은 2일부터 오는 24일까지 매일 오전 930분부터 1130분까지 진행되며 햇살반(미취학, 초등1)과 키움반(초등2)으로 나눠 국어, 수학, 합창, 태권도 등을 배운다.

 

이티난(베트남, 고성읍)씨는 맞벌이 부부라 방학동안 아이들을 돌볼 수 없어 걱정이 많았는데 이번 수업을 통해 친구들과 어울리며 공부도 할 수 있어 너무 좋다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