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9년 한국어교육 마쳐

> 뉴스 > 기자수첩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9년 한국어교육 마쳐

김미화 기자  | 입력 2019-11-21 오후 06:20:33  | 수정 2019-11-21 오후 06:20:33  | 관련기사 건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9년 한국어교육 종강식(3).jpg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1120,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목적실에서 올해 한국어교육 참여자와 가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한국어교육 종강식을 열었다.

 

한국어교육은 결혼이민자들의 원만활한 의사소통과 한국생활 적응을 돕기 위해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주마다 화·수요일 10~12시에 다문화센터 교육장에서 정규반, 특강반 모두 4개 반으로 교육했다.

 

종강식에서 성실하고 열정을 갖고 수업에 참여한 모범생 11명을 뽑아 상을 주고, 교육 참여자가 소감을 발표하고, 한국어 담당 강사의 소감발표로 행사를 마쳤다.

 

참여자 럼띠뚜엔씨는 남편과 아이를 뒷바라지하고 살림을 하는 것만으로도 힘들었지만, 끝까지 한국어 공부를 놓을 수 없었던 것은 한국어 수업시간이 참으로 재미있고 크게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고 종강 소감을 밝혔다.

 

정옥연 센터장은 “1년 동안 한국어를 배우는데 고생했다내년에도 결혼이민여성들이 한국어를 더 열심히 배울 수 있도록 알찬 교육과정을 마련해 한국어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지지부진한 북미협상, 한반도의 ‘새로운 길’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