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족지원센터,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개강

> 뉴스 > 기자수첩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개강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6-10 오후 05:49:03  | 수정 2020-06-10 오후 05:49:03  | 관련기사 건

3.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개강.jpg

 

결혼이민자와 중도입국자녀 30여명을 대상으로 하는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을 시작한다.

 

69, 고성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시작한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은 결혼이민자와 중도입국자 자녀에게 필요한 맞춤형 한국어를 가르쳐 한국에서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한 교육이다.

 

교육은 4개 반으로 운영되며, 수강생은 자녀 학습지도 한국어, 지역문화를 활용 한국어, 한국어능력시험 대비 한국어, 직장인을 위한 한국어와 같은 실용 한국어를 참여자들이 스스로 선택할 수 있다.

 

황순옥 센터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이 직장생활과 자녀학습지도와 같은 실생활에 필요한 한국어를 가르쳐 안정된 한국생활을 하고 지역사회에서는 건강한 구성원으로 생활해 나갈 수 있기 바란다고 전했다.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은 주마다 화, 10~12시까지 하며, 올해부터는 직장인이 참여 할 수 있도록 주마다 화, 1830~2030분까지 저녁반도 열었다.




고성인터넷뉴스 kopolice@hanmail.net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곧 사람들이 몰려 들텐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