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만난 반딧불이, 아름다운 여름밤

> 뉴스 > 기자수첩

다시 만난 반딧불이, 아름다운 여름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7-05 오후 03:30:17  | 수정 2021-07-05 오후 03:30:17  | 관련기사 건


- 고성군농업기술센터, 반딧불이 체험행사로 생태계의 소중함 일깨워

- 어른은 동심으로, 어린아이들에게는 색다른 경험과 기쁨 선사


1-1 안녕 다시 만난 반딧불이 고성군 여름밤 빛으로 수놓다.JPG


그동안 산업화와 개발로 인해 그동안 볼 수 없었던 반딧불이가 고성군에서 불을 밝혀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고성군농업기술센터 내 공기정화식물원에서는 72일과 3일 이틀 동안 안녕, 다시 만나는 반딧불이체험 행사를 열었다.

 

1-2 안녕 다시 만난 반딧불이 고성군 여름밤 빛으로 수놓다.JPG


1-3 안녕 다시 만난 반딧불이 고성군 여름밤 빛으로 수놓다.JPG


이번 행사는 생태계 파괴로 사라졌던 반딧불이를 군민들이 다시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생태계의 소중함과 가치를 느끼게 해주기 위해 열렸다.

 

김주화 녹지공원과장은 개발이라는 이름 아해 환경이 파괴되면서 사라졌던 반딧불이를 다시 군민들과 아이들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어 기쁘다앞으로도 가족 단위 체험행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성군에서는 이번 행사가 끝난 뒤 반딧불이를 갈모봉 숲에 풀어줘 갈모봉이 반딧불이의 새 삶의 터전이 되도록 계속 관리한다는 계획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파리 목숨과 같은 계약직 노동자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