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읍 김창현 씨, 라면 150박스 맡겨

> 뉴스 > 기자수첩

고성읍 김창현 씨, 라면 150박스 맡겨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10-18 오전 10:57:34  | 수정 2022-10-18 오전 10:57:34  | 관련기사 건

Untitled-1.jpg

 

고성읍에 사는 김창현 씨는 1017, 고성군청 주민생활과를 찾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에 전해달라며 라면 150박스(210만 원 상당)를 맡겼다.

 

김창현 씨는 최근 치솟는 물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에게 적으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라면을 내놓게 됐다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서로 돕는 삶을 살겠다고 말했다.

 

김창현 씨는 지난해 7월에도 수해 지역 주민들을 위해 라면을 내놓았는데, 2014년부터 지금까지 해마다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라면을 내놓는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