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심재술 주무관, 돼지저금통으로 이웃사랑

> 뉴스 > 인사&동정

고성군 심재술 주무관, 돼지저금통으로 이웃사랑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2-03 오후 03:06:51  | 수정 2018-12-03 오후 03:06:51  | 관련기사 건

고성군 심재술 주무관, 돼지저금통으로 이웃사랑 실천.JPG

 

고성군청 행정과에 근무하는 심재술 주무관(58)8년째 돼지저금통으로 꾸준한 이웃사랑을 해오고 있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심 주무관은 3, 올해 돼지저금통에 모은 585810원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맡겼다.

 

심 주무관은 2011년부터 매년 121일이 되면 돼지저금통을 준비해 책상에 올려놓고 동전부터 지폐까지 차곡차곡 쌓아 다음해 121일이 되면 저금통을 고성군 주민생활과에 맡긴다.

 

심 주무관의 이런 선행은 8년째 이어지고 있다.

 

심재술 주무관은 주변의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에게 작지만 보탬이 됐으면 한다앞으로도 변함없이 돼지저금통으로 적으나마 이웃과 마음을 나누고자 한다고 말했다.

 

심재술 주무관은 평소에 봉사활동과 나눔에 남다른 관심과 애정을 가져왔으며 고성군 공무원자원봉사단으로 봉사단이 창단한 2013년부터 꾸준하게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