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향래 권한대행, AI방역실태 긴급 점검

> 뉴스 > 고성뉴스

이향래 권한대행, AI방역실태 긴급 점검

김미화 기자  | 입력 2017-11-27 오전 09:21:53  | 수정 2017-11-27 오전 09:21:53  | 관련기사 건

111.jpg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24, 고성천, 마암면 간사지, 마동호와 대가저수지 등 AI 취약 지역인 철새도래지 현장 방역실태를 긴급 점검했다.

 

이날 이 권한대행은 철새도래지 관리 실태와 현장 상황 등을 점검하고 차단 방역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고성군 철새도래지인 고성천 주변 야생조류 분변에서 H5형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지난 22일 채취한 이 분변 시료에 대한 중간검사를 시행한 결과 24H5형으로 확인됐다.

 

현재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세부 혈청형과 고병원성인지를 검사 중이다.

 

군은 고병원성 AI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선제 방역조치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군은 지난 21, AI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군수권한대행을 본부장으로 하는 고성군재난안전대책본부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해 왔다.

 

군은 검출 지역을 중심으로 일제 소독을 하고 반경 10이내 가금류를 사육하는 모든 농가에 대해 이동통제와 긴급예찰을 하도록 했다.

특히 고성천 주변 오리 사육농가에 대해 동물위생시험소에서 긴급 임상 예찰과 정밀검사를 시행 중이다.

 

이 권한대행은 야생철새에 의한 AI 유입과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 철새 도래지 주변 방역활동에 만전을 기해 주기 바란다“AI 유입을 차단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할 것이라 밝혔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2017년 10월 26일 기억해야 될 날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