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고용・산업위기지역 현안 및 정책사업 국비 126억 긴급 지원 요청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고용・산업위기지역 현안 및 정책사업 국비 126억 긴급 지원 요청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19 오후 01:37:16  | 수정 2018-10-19 오후 01:37:16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이 고용산업위기지역 위기 극복을 위해 기획재정부에 국비 126억 원을 긴급 지원 요청했다.

 

고성군이 기재부에 긴급지원을 요청한 고용산업위기지역 위기 극복 사업은 맞춤형일자리사업, 4050 중년일자리 창출사업 등 1,500여명 일자리 창출사업 27억 원 규모다.

 

또 공공실버주택사업 29억 원, 대가지구 농어촌생활용수 개발사업 66, FDA지정해역 어촌마을공공하수처리시설 건립 4억 원 등 현안 정책사업에 99억 원의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11, 기획재정부 예산심의관 2명이 고성군을 방문해 맞춤형일자리사업 등을 지원하는 고용, 산업위기지역 현장자문 회의를 열었다.

 

이향래 부군수를 비롯한 관련 부서장이 참석해 해당 사업의 일자리안정에 필요 예산을 설명하고, 현안사업 지원, 맞춤형일자리사업 확대, 일자리 사업 인부임 단가 현실화, 기타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등을 건의했다.

 

고성군은 이번 컨설팅 이후 조속히 추진 가능한 사업을 추가로 찾아 요청할 계획이다.

 

앞서 군은 지난 9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고용산업위기지역 지자체장 간담회에서 구인난 해소와 취업 활성화 지원 등에 대한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고성은 조선해양산업 불황의 여파로 올 상반기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대응특별 지역으로 지정되는 등 지역경제는 총체적 위기다무인기항공산업, LNG벙커링 클러스터 구축 등 신성장 동력산업 집중 육성과 산업 다각화 추진, 남부내륙철도 조기착공과 고성역사유치로 튼튼한 경제, 역동적인 혁신경제 기반구축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