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소통창구 ‘어디서나 민원처리’ 운영

> 뉴스 > 고성뉴스

열린 소통창구 ‘어디서나 민원처리’ 운영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23 오후 06:18:34  | 수정 2018-10-23 오후 06:18:34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은 민선 7기 백두현 군수가 취임한 지난 7월부터 어디서나 민원처리창구를 운영하고 있다.

 

모든 문제와 답은 현장에 있다는 판단으로 읍면에서 발생하는 민원은 읍·면장이 중심이 돼 군민 의견을 듣고, 관련부서와 함께 신속하고 책임성 있는 대민행정 구현을 위해 어디서나 민원처리 창구운영 틀을 마련했다.

 

·면장 중심으로 해결 하는 1차 창구에서는 읍·면장이 군민 입장에서 듣고 군수 입장에서 읍면 현안사항과 집단 민원을 직접 면담 해 모든 민원을 검토한 뒤 관련부서와 협의처리 하고, 방문이나 전화민원은 즉시 응대·검토 후 처리 하고 있다.

 

또한 고성군은 불합리한 법령이나 제도로 읍·면에서 해결할 수 없는 민원에 대해서는 2차 창구인 군수에게 보고해 민원인과 중앙부처··군 관계자가 참석해 분기마다 보고회를 열어 처리토록 하고 있다.

 

7월부터 현재까지 14개 읍·면 어디서나 민원창구에 접수된 민원은 309건으로 그 중 192건을 완료했으며, 117건은 읍면에서 처리중이거나 소관부서와 협의 중이다.

 

아울러, 백 군수는 지난 10월부터 운영하는 열린군수실(군청 1층 제1민원실)에서 어디서나 민원창구에서 접수된 민원 중 소관부서와 협의가 필요한 민원 해결방안을 검토하기 위해 소관부서와 함께 각종 민원을 상담하고, 현장방문이 필요한 민원에 대해서는 현장 방문으로 해결방안을 적극적으로 찾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열린군수실 운영은 10월부터 매월 11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군청 1층 제1민원실에서 열리며 11월은 11일이 일요일이라 16일에 개최될 예정이다.

 

백 군수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읍·면 민원 해결사항을 챙겨 1차 창구에서 해결하지 못하는 불합리한 법령이나 제도 개선이 필요한 민원에 대해서는 열린군수실과 분기별 보고회를 열어 민원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