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촌 뉴딜사업 공모 신청, 획기적 변화 추진

> 뉴스 > 고성뉴스

어촌 뉴딜사업 공모 신청, 획기적 변화 추진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0-23 오후 06:28:49  | 수정 2018-10-23 오후 06:28:49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이 어촌을 기반으로 한 지역발전을 위해 23,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어촌뉴딜 300사업에 3400억원 규모의 공모사업을 신청한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국민소득 3만불 시대에 걸맞은 300여개 어촌·어항 현대화로 어촌의 혁신성장을 이끌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회화면 배둔리와 당항리에 사업비 150억원을 들여, 해양생태와 바다목장 체험장, 해양가족공원, 해상카페, 해상정원 등 기반시설과 어촌어항 경관 등 편익시설을 조성해 당항항을 기반으로 침체된 회화권역의 재도약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 하이면 입암항, 제전항과 상족암군립공원의 기반을 중심으로 사업비 150억원을 들여 바다공룡 해상공원, 공룡바다목장, 수상 공룡스카이워크, 어항기반과 어우러진 홀로그램 조성 등으로 지역주민의 소득향상과 어촌관광 활성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동해권역은 내산리 일원에 어항 안전시설과 경관조명, 어촌체험 캠핑장, 지역민 소득을 올리기 위한 해안낚시터, 어업 현대화와 첨단화를 위한 어업기술실증화센터 조성 따위에 사업비 100억원을 들여 동해권역 어촌 활력화를 꾀한다는 계획이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신청 권역별로 해양수산부 외 타 중앙부처 계획사업과 함께 사업효과를 극대화 하도록 계획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 신청은 12월 말까지 서면평가와 현장평가를 바탕으로 한 종합평가를 거쳐 어촌어항재생위원회 심의로 최종 선정된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이번 공모사업으로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 특별대응지역으로 지정될 만큼 어려운 지역경제가 활성화하기 시작 할 것이라며 일자리 창출, 지역주민이 중심이 된 어촌주변지역이 함께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