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천 북평 친환경 벼 재배단지 ‘대상’ 받았다

> 뉴스 > 고성뉴스

개천 북평 친환경 벼 재배단지 ‘대상’ 받았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1-02 오후 05:34:25  | 수정 2018-11-02 오후 05:34:25  | 관련기사 건


- 8회 경상남도 친환경농업인대회서 친환경생태농업 단체부분 대상친환경생태농업육성 최우수수상


Untitled-1.jpg

 

고성군이 친환경 농업 1번지로 인정받았다.

 

지난 2, 창원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8회 경상남도 친환경농업인대회에서 고성군이 친환경생태농업육성 최우수기관으로 최우수상을 받고, 개천 북평 친환경 벼 재배단지(대표 최희성)가 친환경생태농업 단체부분 대상을 받았다.

 

이로써 고성군과 개천 북평 친환경 벼 재배단지는 각각 사업비 5천만 원과 4천만 원을 지원받았다.

 

고성군은 소비자와 생산자를 동시에 보호하는 것을 목표로 친환경농업인을 중심으로 기르고 지속가능한 친환경 생태농업을 벌여오고 있다.

 

특히 친환경 벼 재배단지 29곳 등 473.3면적의 친환경 농산물 인증 면적을 중심으로 관리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유기농산물을 생산하고 있다.

 

또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유기농산물을 살 수 있도록 고성군 직영 공룡나라쇼핑몰도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


또한 연화산도립공원 입구에 있는 개천면 북평마을은 하늘이 준 자연환경을 자랑하며 주변에 오염원이 없는 깨끗한 마을이다.

 

2010년도부터 친환경 농업을 이끌고 있는 이 마을에 20농가가 친환경 농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15.5면적에서 유기농인증을 받은 농산물을 생산하고 있다

 

이향래 부군수는 앞으로도 사람중심의 친환경농업을 확대 보급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