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관내병원에 산부인과 민간위탁운영 추진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관내병원에 산부인과 민간위탁운영 추진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8-11-21 오후 06:55:03  | 수정 2018-11-21 오후 06:55:03  | 관련기사 건

  

고성군은 군민들에게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내년부터 관내 병원에 산부인과를 맡겨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고성군은 20일부터 27일까지 산부인과 위탁운영기관 공개 모집에 들어갔다.

 

위탁받은 병원은 산부인과를 열고 전문의사 1, 간호사 1명을 채용하고 기존 보건소에서 사용하던 초음파영상진단기와 같은 장비 31종도 지원받는다.

 

고성군은 산부인과를 맡은 병원에 종사자 인건비지원으로 연간 18000만원(도비13000만원, 군비5000만원)을 지원한다.

 

산부인과를 맡은 병원은 자부담 1억 원 이상을 추가 부담해 전문 의료진을 채용할 계획이다.

 

고성군은 모집결과를 바탕으로 30일 민간위탁선정위원회를 열고 수탁운영기관을 뽑은 뒤 위수탁 운영협약 체결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위탁기간은 201911일부터 20201231일까지 2년 동안이다.

 

백두현 군수는 군민들에게 훌륭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군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도록 신속하고 투명한 절차를 거쳐 민간위탁기관을 뽑겠다고 말했다.

 

고성군은 1130일로 보건소 내 산부인과 운영이 끝남에 따른 진료공백을 없애기 위해 경남도에 찾아가는 산부인과운영을 요청했다. 이에 126, 1211일 고성군보건소에서 무료진료와 검진(풍진외10, 난소암 및 호르몬검사 4) 같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재개되는 북미협상, 신뢰의 릴레이가 필요하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