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 인공수정란 풀어줘

> 뉴스 > 고성뉴스

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 인공수정란 풀어줘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1-03 오후 05:35:52  | 수정 2019-01-03 오후 05:35:52  | 관련기사 건

고성군, 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 인공수정란 방류 (2).jpg

 

겨울철 진객이라 불리는 대구의 자원조성 회복을 위해 동해면 장좌리 우두포선착장에서 2일부터 오는 31일까지 대구수정란 방류사업을 벌인다.

 

대구 인공수정란 방류사업은 지난 2006년부터 해마다 벌이는 사업이다.

 

사업비 2500만원을 들여 진해만과 자란만에 대구 인공수정란 700만 알을 풀어줄 계획이다.

 

1월은 대구금어기지만 대구의 자원조성을 위한 치어포획을 목적으로 경상남도지사로부터 호망어업 12건에 대한 포획채취 해제허가(3100)를 받았다.

 

고성군, 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 인공수정란 방류 (1).jpg

 

허가받은 호망어업은 최대 3100미까지 잡을 수 있으며 잡은 대구를 인공수정 해 풀어줄 예정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방류사업으로 대구자원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풀어 줘 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 자원을 늘리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김정은의 최근 방중이 지닌 함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