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벼 병해충 긴급방제 나서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벼 병해충 긴급방제 나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08-30 오후 02:46:43  | 수정 2019-08-30 오후 02:46:43  | 관련기사 건

고성군, 벼 병해충 긴급방제 나서.jpg

 

고성군은 벼멸구와 같은 비래해충과 이삭마름병 따위 벼 병해충 긴급방제에 들어갔다.

 

30일부터 94일까지 6일 동안을 벼 병해충 긴급 방제기간으로 정하고 방제지도에 나선다.

 

더구나 중국에서 들어온 벼멸구는 유숙기와 호숙기에 접어든 논으로 옮겨가 2~3세대를 거치면서 증식·확산되며 배설된 분비물에 의한 그을음 병과 같은 2차 피해 가능성이 높다.

 

이에 군은 돌발병해충 방제비 4600만원과 예비비 2억원을 급히 들여, 읍면, 농협, 이장을 거쳐 긴급방제약제를 빠른 시간 안에 지원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또한 농촌의 부녀화, 고령화에 따른 병해충 방제의 어려움이 있는 곳은 마을별 공동방제로 적기에 방제작업을 할 수 있도록 최대한 도와줄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벼멸구와 같은 벼 병해충은 긴급방제기간 안에 방제작업할 것을 당부한다이삭도열병, 세균성벼알마름병, 흰잎마름병 따위벼 병해충 예찰과 방제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