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2019년산 건조 벼 사들이기 시작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2019년산 건조 벼 사들이기 시작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19-11-09 오후 05:55:21  | 수정 2019-11-09 오후 05:55:21  | 관련기사 건

2-1.11월8일 공공비축미곡 매입 (2).JPG


고성군은 118일 고성읍 송학마을을 시작으로 2019년산 쌀을 123일까지 사들이기로 했다.

 

올해 사들일 쌀의 양은 40kg 기준 13532포대이며 말리지 않은 벼 31824포대, 말린 벼 10328포대(소형포대 53728포대, 대형포대 4948십포대)를 사들인다.

 

사들이는 값은 수확기(10~ 12)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안데 확정되고 중간정산금(3만원/포대)은 벼를 모두 옮겨 간 뒤 벼 값을 농가에 준다.

 

올해도 사들일 대상 품종인 영호진미, 새일미 말고 다른 품종이 유통되는 것을 막기 위해 농가를 대상으로 품종을 검정한다.

 

사들일 때에는 계약서에 적어둔 품종과 같은지 확인하여 대상 품종이 아닌 품종을 내 놓은 농가는 5년 동안 나라에서 쌀을 사들이지 않는다.

 

태풍 피해를 입은 벼는 읍면에서 신청을 받아 따로 사들일 계획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농촌 고령화와 일손 부족으로 수송과 보관에 어려움을 겪는 소형포대(40kg)를 줄이고, 기계화로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대형포대(800kg)로 사들이는 정책에 적극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한산대첩 현장에서 청렴 오예(Oh Yeah)! 기가 막힌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