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예비비 들여 벼 병해충 방제에 온힘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예비비 들여 벼 병해충 방제에 온힘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8-12 오후 02:23:39  | 수정 2020-08-12 오후 02:23:39  | 관련기사 건


- 예비비 4억원 들여, 벼 재배 전 면적 4,684ha 긴급방제


3-1 예비비 투입 벼 병해충 총력방제.jpg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최장기간 장로 심각한 벼 병해충을 방제하기 위해 예비비 4억 원을 들여 4,684ha 넓이에 긴급방제를 시작했다.

 

올해 중국에서 날아오는 벼멸구와 혹명나방을 비롯한 비래해충과 긴장마로 인한 높은 습도와 이상저온으로 벼 병해충이 매우 빠른 속도로 퍼지고 있어서 고성군에서는 87일부터 23일까지를 벼 병해충 중점 방제기간으로 정하고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85일 농촌진흥청·경상남도농업기술원과 합동으로 비래해충이 습관처럼 자주 생기는 지역을 정밀 조사한 결과 벼멸구의 밀도가 높고 불어나는 속도도 빨라 벼 수확에 심각한 피해가 염려되는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 결과 벼멸구는 조사 필지의 73%에서 생겼으며, 이 가운데 방제가 시급한 필지는 조사필지의 61%로 나타나 지난해보다 벼멸구 나타난 곳이 14배 이상 많고, 혹명나방 피해도 지난해보다 3.5배 정도 늘었다.

 

또 계속되는 장마와 농촌지역 인력 부족으로 인해 제 때에 방제작업 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실을 감안해 모든 농지를 203개 공동방제단지로 구성하고, 11개의 공동방제 대행업체를 시켜 짜임새 있는 방제작업을 벌이며, 이번에 예비비 4억 원을 더 들여 방제에 온 노력을 다하고 있다.

 

김선홍 작물보호담당은 올해는 농작물 병해충 방제에 매우 좋지 못한 기상조건으로 제때 방제하지 않을 경우 큰 피해가 걱정된다농가마다 공동방제와 개별방제를 같이 하며 제때에 방제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촛불혁명의 초심으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