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집회 참가자 65명 모두 신원 확보, 53명 음성 판정

> 뉴스 > 고성뉴스

광화문 집회 참가자 65명 모두 신원 확보, 53명 음성 판정

고성방송  | 입력 2020-08-19 오후 01:25:12  | 수정 2020-08-19 오후 01:25:12  | 관련기사 건


- 참가자 전원 29일까지 자가격리 요청, 위반 때 형사처벌과 피해 구상권 청구


 

고성군이 18일에 이어 819일에도 서울집회발 코로나 19 고성군 대응에 대한 언론 보고를 했다.

 

이날 보고에서 백군수는 고성군은 815일 집회에 참석한 65명 모두 신원을 확인했다고 밝히고, “18일까지 63명은 검사를 마쳤고 그 가운데 53명은 음성, 10명은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검사결과를 최대한 빨리 군민들께 알려 드리겠다고 약속하며 군민 여러분들이 불안해 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행정이 해야 할 도리를 강조하면서 검사를 받지 않은 두 사람 가운데 산 사람은 오늘 안으로 검사를 할 예정이고, 나머지 서울에 있는 한 사람은 서울이든 고성이든 최대한 빨리 검사를 받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성군은 65명 모두에게 815일부터 29일 저녁 12시까지 자가 격리 안내 문자를 보내고, 이날 보고에서 광화문 집회 참석자 65명은 29일 저녁12시까지 자가 격리 대상자라는 사실을 강조했다.

 

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아무런 증상이 없다고 모임에 나간다거나 사람과 접촉하는 것을 자제하라고 당부했으며, 안전관리과가 중심이 되어 한 사람씩 전담해서 관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백 군수는 마지막으로 자가 격리를 위반하면 그 어떠한 관용도 없을 것이며, 간곡히 부탁드린다, “우리의 자녀들을 위해서, 고성군을 위해서 조금만 고통을 참아 달라고 간곡히 호소했다




고성방송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촛불혁명의 초심으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