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온라인으로 만난다

> 뉴스 > 고성뉴스

제4회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온라인으로 만난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10-28 오후 04:09:18  | 수정 2020-10-28 오후 04:09:18  | 관련기사 건


-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어업인들을 위해 온라인 판로 확보에 주력


1-1 제4회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이제는 고성 가리비 온라인으로 만나세요.jpg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해마다 열던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를 코로나19 문제로 올해는 116일부터 8일까지 3일 동안 온라인 행사로 열 예정이다.

 

축제와 함께 물건 값을 깎아주는 행사는 많은 사람들에게 고성의 대표 특산물인 가리비를 알리기 위해 행사 시작 전인 112일부터 11번가와 쿠팡, 고성군 공룡나라쇼핑몰에서 원격으로 열린다.

 

올해로 4번째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지금까지 해왔던 방식과는 달리 원격 방식으로 바꿔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어업인들을 위해 소비층 다양화를 위한 판매처를 확보하고, 최고 품질의 고성 가리비를 알리기 위해 대한민국 명품 가리비, 고성 가리비라는 구호 아래 열리며, 비대면 축제의 취지에 맞춰 사회관계망을 이용한 여러 가지 행사와 영상물들도 준비했다.

 

판매금액은 3kg19,800, 5kg29,800(택배비 포함)으로, 싼 값으로 만날 수 있으며 소비자 2,000여명에게 사은품 주는 행사도 같이 한다.

 

고성군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 팔로우 행사, 가장 훌륭한 가리비 조리법 인기투표, 고성 수산물 퀴즈를 맞혀라!, 가리비 함께 먹고 싶은 친구 태그하기, 5행시 행사까지 간단한 참여로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에 참여해 풍성한 경품을 받을 수 있으며, 행사 동안 고성군 인스타그램에 공개할 예정이다.

 

고성군은 가리비 단일 수산물로 남해안 최대 소득을 올리고 있는 유일한 지역으로 전국 가리비 생산량의 70%인 연간 6000여 톤을 생산하는 가리비 생산 지역으로 유명하다.

 

또 고성 자란만은 미국 FDA 수출용 패류생산 지정해역으로 수질 위생관리가 철저하게 이뤄지고 있어, 이곳에서 생산된 고성 가리비는 더욱 신선하고 깨끗하며 안전한 무공해 수산물로 평가받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이 海上王國이었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