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3년 잇달아 경상남도 친환경생태농업 최우수기관에 뽑혀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3년 잇달아 경상남도 친환경생태농업 최우수기관에 뽑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12-09 오후 03:27:01  | 수정 2020-12-09 오후 03:27:01  | 관련기사 건


- 2018~20203년 잇달아 최우수기관에 뽑혀


2-1 3년 연속 경상남도 친환경생태농업 최우수기관 선정-2019년 수상사진.jpg

 

고성군(군수 백두현)2020년 경상남도 친환경 생태농업 시군평가에서 친환경생태농업육성 최우수기관으로 뽑혀 상사업비 5천만 원을 받게됐다.

 

고성군이 2018년부터 3년 잇달아 최우수기관에 뽑힌 것은 민선7기 군정을 시작하면서 고성군 친환경농업 육성조례를 만들고 체계 있는 친환경 농업정책을 세워 적기 적소에 필요한 예산을 들여 효율성을 높인 결과이다.

 

, 농업인에게 어려울 수도 있는 친환경농업을 효율성 있는 농업으로 길러내기 위해 15개 마을, 500명을 대상으로 마을로 찾아가는 친환경 논두렁 밭두렁교육을 열고, 친환경 유기농업자재 방제단을 운영해 전에 없던 장마로 극심했던 병해충을 이겨냈다.

 

더구나 벼 마른못자리 사업과 같은 농가부착형 친환경 벼 재배기술을 개발 보급해 고령화 농촌에 노동력 부족을 덜면서 친환경농업 실천 바탕을 마련하는데 힘을 실었다.

 

고성군에서는 644농가에서 473.8ha의 친환경 농작물을 생산하고 있으며, 그 가운데 75%352.9ha에서 유기농인증을 받고 있다.

 

이수원 친환경농업과장은 친환경농업은 농업인과 자연을 상생구조로 만드는 일이라며 사람중심, 지속가능한 친환경농업을 고성에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군이 ‘해상왕국’이라니?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