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회화면사무소, 오는 22일부터 새 청사에서 업무 개시

> 뉴스 > 읍면동뉴스

고성군 회화면사무소, 오는 22일부터 새 청사에서 업무 개시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5-17 오후 04:48:39  | 수정 2017-05-17 오후 04:48:39  | 관련기사 건

- 회화면 신청사, 회화면 배둔로 80에 지상 3층 규모로 건립

 

고성군 회화면사무소가 오는 22일부터 신청사로 이전해 업무를 개시한다.

 

지난해 5월부터 임시청사로 사용해오던 동고성농협 웰컴센터를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 동안 주말을 이용해 신청사로 이전하고 22일부터 신청사에서 정상적으로 업무를 개시한다.

 

회화면 신청사(회화면 배둔로 80)는 기존 청사를 철거한 곳에 총 공사비 28억여 원을 투입해 지상 3(연면적 1498) 규모로 건립됐다.

 

청사 건물 1층은 면사무소, 소회의실, 면민사랑방, 복지상담실 등으로, 2층은 대강당, 다목적실, 문서고, 예비군중대본부 등으로 각각 활용될 예정이다. 3층에는 기계실과 태양광발전 설비가 설치돼있다.


고성군 회화면사무소, 오는 22일부터 새 청사에서 업무 개시.jpg

 

지난해 6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1년 만에 완공된 회화면 신청사는 3800여 면민의 새 행정 중심지로 자리 잡게 됐다.

 

오시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회화면 신청사는 1969년 건립돼 기존 청사의 노후로 면민들의 청사 재건축 건의에 따라 신축됐다면민들의 숙원 해결과 함께 쾌적한 사무환경 제공으로 효율적인 행정서비스 제공과 면민이 화합하는 공간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성군은 회화면 청사 재건축 공사 기간 동안 군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동고성농협(조합장 이영갑)의 협조를 받아 동고성농협 웰컴센터에 임시청사를 마련해 행정 서비스를 제공해오고 있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5.18 광주민주화운동 D-2일

최근뉴스